BEYOND MATERIALITY
DISCIPLINESㅣINTERIOR, FURNITURE
TYPOLOGYㅣCULTURAL
DURATIONㅣ2024/01 
LOCATIONㅣNONHYEON SEOUL, KR
CLIENTㅣYOUNHYUN TRADING
STATUSㅣCOMPLETED
SIZEㅣ- M2

DIRECTINGㅣ
KYUNGSIK PARK
DESIGNㅣEUNBI LEE
MINWOO KANG
NAWON LEE
PHOTOGRAPHㅣYOUNHYUN
디자이너는 물성(Materiality)을 '극복'과 '수용'사이에서 끝없이 고민합니다. 
두 고민의 부딪힘은 어느 순간 균형을 맞추며 재료는 형태/기능/환경으로 바뀌게 됩니다. Archi@Mosphere는 밀도 높은 실험으로 ‘알루미늄’의 물성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. 이를 기반으로 ‘알루미늄’의 고유한 금속성을 지우고, 더 나아가 인간 중심의 분위기로 활용하는 단계에 이르렀습니다. 이번 전시를 통해 디자인집단이 가진 물성에 대한 집착이 얼마나 큰 디자인적 가능성을 내포하고 있는지를 공유하고자 합니다.

Designers endlessly contemplate 'materiality' between 'overcoming' and 'acceptance.'
The collision of these two contemplations, at some point, finds a balance, and materials transform into form / function / environment. Archi@Mosphere has engaged in intensive experiments to understand the properties of 'aluminum.' Based on this, they have erased the inherent metallic nature of 'aluminum' and progressed to utilizing it in a more human-centric atmosphere. Through this exhibition, they aim to share how the design group's obsession with materiality holds significant design possibilities.